포상 없는 ’27번째 태극전사’ 오현규…동료들이 사비로

[서울=뉴시스]안경남 기자 = 벤투호의 ’27번째 태극전사’로 2022 카타르월드컵을 경험한 공격수 오현규(21·수원)가 동료들로부터 포상금을 나눠 받았다고 밝혔다

기사 보러가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