총 잡고 태극마크 단 ‘운동뚱’ 김민경, 국제대회 도전

[서울=뉴시스]김주희 기자 = 개그우먼 김민경(41)이 ‘사격 국가대표’로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

기사 보러가기